민주통신 → FM_TV | 제이비에스 | 부산경제 | 충남인터넷뉴스 | 다음view | 서울뉴스 | 팍스온뉴스 | 블로그 |
정치 Last Updated : 2014년 4월 25일 (금)
민주통신 칼럼·연재 기획·특집 링크·랭크 이슈·화제 커뮤니티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제보  회원방
전체기사 | 정치 | 사회 | IT·경제 | 문화·교육 | 영화·연예 | 인터넷 | 스포츠·게임 | 국제·민족 | 지역 | 사는 이야기
HOME > 메인섹션 > 정치 폰트크게 폰트작게 기사프린트 기사보내기 기사스크랩하기
[논평] [열]열린우리당 긴급 비상대책위원회의 모두발언
- 어제 국민여러분의 심판을 받았다
뉴스와이어 제공, 2006-10-27 오후 09:01:16  
출처 : 열린우리당 (서울=뉴스와이어) 2006년10월26일
▲ 김근태 당의장

국민여러분, 어제 국민여러분의 심판을 받았다. 겸허하게 여러분들의 심판을 받아들인다. 저희가 부족한 것이 많아서 국민 여러분들의 마음을 얻지 못했다. 또다른 무거운 채찍질로 받아들이고 분발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셨으면 좋겠다. 채찍질로 받아들인다.

민심을 겸허하게 받아들이겠다. 최선을 다했지만 저희들의 마음이 국민의 가슴속에 가닿지 못했다. 어떤 변명도 앞세우지 않고 민심을 겸허하게 수용한다. 그리고나서 국민에게 새로운 희망을 드릴 수 있는 길을 찾아 나서겠다.

이번 선거결과를 한마디로 말씀드리면 절망이라고 할 수 있다. 국민여러분께서는 열린우리당은 물론이고 한나라당을 포함한 어떤 정당도 국민에게 희망을 주지 못하고 있다는 말씀을 해주셨다. 민심은 천심이다. 국민의 말씀을 경청하고 우리를 되돌아보며 국민여러분께 새로운 희망을 드릴 수 있는 길을 찾기 위해 밤을 낮삼아 뛰겠다. 저희가 옳다고 국민 가르치는 잘못을 더이상 되풀이하지 않겠다. 모든 것을 새롭게 원점에서 살펴보고 오직 국민에게 새로운 희망을 드릴 수 있는 길을 찾기 위해 전력을 기울이겠다.

이번 선거결과에서 분명히 확인된 것처럼 국민들은 믿고 지지할 정당이 없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 우리당을 포함해서 어떤 정당도 국민에게 듬직한 희망을 주지 못하고 있다. 한반도 평화를 지키고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를 솜씨있게 해결하는 새로운 희망, 국민과 함께하는 희망을 찾는 일이 절실하다고 믿는다. 저희는 어떤 선입견도 없이 그 길을 찾아 나서겠다. 우리당 기득권을 고집하지 않고 오직 국민에게 희망을 드리는 길에만 전력을 기울이겠다.

당장 할 수 있는 일은 더 이상 미루지 않고 줏대있게 추진해 나가는 한편, 장기적으로 추진해야 할 일은 충분한 준비를 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내겠다. 감히 국민 여러분의 많은 성원을 다시 요청드리고 싶다.

언제까지나 새로운 희망찾기를 미룰 수 없는 만큼 당내 합의가 모아지는 대로 빠른 시일내에 흩어진 전열을 재정비하고, 새로운 희망의 길을 구체화하는 당내노력을 추진할 생각이다. 방향은 분명하다.

첫째는 어떤 어려움 불구하고 태산처럼 든든하게 한반도 평화를 지킬 세력을 한데 모으는 것이다. 우리는 모든 평화수호세력의 대결집을 힘차게 추진할 것이다.

둘째는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를 솜씨있게 해결하는 것이다. 밥이 곧 하늘이다. 우리는 어떤 선입견도 앞세우지 않고 오직 국민의 먹고사는 문제를 해결하고 경제번영과 새로운 성장을 이루는 길을 찾아 나설 것이다.

이런 노력을 바탕으로 평화와 번영을 추구하는 세력의 대결집을 이뤄냄으로써, 국민에게 새로운 희망을 드리는 길을 찾아 나서겠다.

▲ 김한길 원내대표

선거결과를 겸허한 자세로 받아들인다. 이런 말씀조차 상투적으로 들리지 않을까 걱정해야 할 만큼 연이은 선거에서의 완패가 매우 아프다. 아프기 때문에 외면하고 싶기도 하지만 국민의 뜻을 직시하는 것만이 우리의 살길이다.

인천남동을에 출마했던 박우섭 후보의 선거구호가 ‘정신차려서 잘 하겠습니다’였다. 정신차려서 더 많이 고민하고 더 열심히 일하겠다. 당의 진로에 대해서 고민하는 한편, 안보와 경제의 위기관리에도 집중하는 일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어려운 상황 가운데에서도 열린우리당의 옷을 입고 출마해서 분투해주신 박양수, 박우섭 두 분께 경의와 위로의 뜻을 전한다.

한 말씀만 더 드리겠다.

북한의 조평통의 담화에 대해서 깊은 우려를 표한다. 북한의 핵실험 이후에 그래도 대화가 필요하다고 말하는 건 용기가 필요한 일이였다. 그러나 우리는 대화를 주장하는데 두려워하지 않았다. 그러나 더 분명한 것은 우리가 두려움 때문에 대화하는 일은 절대로 없는 것이다. 북의 남에 대한 위협성 발언은 아무 대가도 얻지 못하고 사태를 더욱 악화시킬 뿐이라는 점을 북한 당국은 분명히 깨닫기 바란다.

▷ 일 시 : 2006년 10월 26일 (목) 09:00
▷ 장 소 : 국회 당의장실
▷ 참 석 : 김근태 당의장, 김한길 원내대표, 문희상, 이미경, 김부겸, 정장선 상임위원, 이강래, 이석현, 윤원호 위원, 강봉균 정책위의장, 이용희 국회부의장, 장영달 자문위원장, 배기선 국민통합실천본부장, 이목희 전략기획위원장, 민병두 홍보기획위원장, 이계안 비서실장, 우원식 제1사무부총장, 김영주 제2사무부총장, 최용규 원내수석부대표, 노웅래 공보부대표, 장경수 당무부대표, 박기춘 원내대표비서실장, 박명광 의원

2006년 10월 26일 열린우리당 대변인실

2006-10-27 오후 09:01:16   © mintong.org
뉴스와이어 제공의 다른 기사보기

뉴스와이어 제공 :
<뉴스와이어>는 국내 주요 포털과 언론에 금융, 부동산 및 중화학 등 관련 기사, 사진 수록,
전시 박람회 및 기업설명회 등 행사 소개 관련 보도자료를 제공하는 보도자료 통신사입니다.

위의 기사는 <뉴스와이어>에서 배포한 보도자료 기사입니다.
관련기사
- [정치] 취임 4주년 노무현 대통령과의 대화 (07/02/27)
- [정치] [민]분열과 실정에 책임이 있는 사람들이 정계개편을 주도해서는 안된다 (07/02/08)
- [정치] 열린우리당 당의장 최고위원 후보자 강원도 기자간담회 (07/02/08)
- [정치] 민주당, 제1차 중도개혁세력통합추진특별위원회 회의 (07/02/08)
- [류윤모 시인칼럼] 도박 정치, 눈 딱 감고 무시하자 (07/01/14)
- [류윤모 시인칼럼] 정계 개편, 과연 온당한가 (06/12/28)
- [이인제 푸른물결] 양대산맥(兩大山脈)의 정치지형 (07/01/24)
- [이인제 푸른물결] 이성(理性)으로 돌아가자! (06/12/26)
- [이인제 푸른물결] 바람직한 정계개편을 말한다 (06/12/12)
- [이인제 푸른물결] "지금 대운하(大運河)를 말할 때인가" (06/11/15)
- [정치] [열]한나라당의 과도한 공격적 표현을 우려한다 (06/11/06)
- [정치] [민]한나라당 독주 견제할 유일한 대안은 민주당이다 (06/11/06)
- [정치] [한]책임회피용 정계개편은 정치투기꾼들의 속임수 (06/11/06)
- [정치] "정계개편을 하려면 제대로 해야" (06/11/03)
- [정치] 고건의 창당선언과 烏飛梨落 (06/11/03)
- [정치] 열린우리당의 정계개편은 서민 울리는 떳다방 정치 (06/11/03)
- [정치] [한]무사태평한 대통령의 안보관 간첩단사건 수사 조직적 방해 중단하라’ 새정치 한다면서 쉰 밥상.. (06/11/03)
- [정치] 파산선고 열린우리당, 신당창당 운운 될말인가? (06/11/03)
- [정치] 우리당, 비대위 향후 정치일정 논의해 정기국회 후 의총서 보고키로 (06/11/02)
- [정치] [한]고건 전총리, 리모콘 정치 그만두고 소신껏 나서라 (06/11/02)
- [정치] [열]반성하고 책임을 통감하는데서부터 시작하자 (06/11/02)
- [정치] 고건 前 총리의 ‘국민대통합 신당’ 추진을 적극 환영한다 (06/11/02)
- [정치] [민]고건 전 총리 간담회에 대해 (06/11/02)
- [정치] [한]간첩단 사건 수사 물건너 가나? 마비된 외교력, 국제사회의 외톨이로 전락하는가? 오픈프라이머.. (06/11/02)
- [정치] 역사의 시계를 되돌리려 들지 말라! (06/11/01)
- [정치] 자중지란(自中之亂)에 빠진 열린우리당 (06/10/30)
- [정치] 한화갑 "정계 개편은 민주당 중심으로 이루어져야" (06/10/31)
- [정치] [민]노무현 대통령과 창당주역들의 엇갈림에 대해 (06/10/31)
- [정치] 정치권의 정계개편 논의에 대한 경실련 입장 (06/10/31)
- [정치] 천정배 "신당 창당에 앞장서겠다" (06/10/29)
- [정치] [한]한나라당 최고위원회의 주요내용 (06/10/27)
- [정치] [민]열린우리당의 깨끗한 해산을 기대한다 (06/10/27)
- [정치] "예견된 재.보선 결과? 놀랄 것 없다!" (06/10/26)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내용

(0/1000)
공지사항
민주통신은 '공직선거 인터넷실명제 ..
  위클리포커스
"이명박 대통령이 '천안함 도박'을 시작했다."한겨레신문 정석구 논설위원이 ..
나는 왜 세종시 원안 수정을 지지하..
조순형 "탄핵이 옳았다는 생각이다"..
천안함 사태의 진실은 무엇인가?
김근태 탈당·대선불출마 선언
  영화&연예
제44회 대종상 시상식장, 이날 행사장의 best, worst 드레서는 누구였을까..
"올 봄엔 이들처럼 사랑하세요"
‘디파티드’ 아카데미 시상식 휩쓸..
故 정다빈 빈소를 찾은 동료들
'천년여우 여우비' 장기 흥행 예고
민주통신토론방 more...
보수/진보 넘어 사회정의로
"'진보정당 집권의 꿈’을 실현하겠습니..
장기표 "노 대통령이 말하는 진보는 운..
`탈당파' 속앓이.."존재 부각 어려워"
가까이서 지켜본... 이명박, 박근혜, 유..
서울구치소에 수감됐다 풀려난 박찬종
엽기 부패경찰박성동,비리고발했다고 1..
가장 많이 본 기사
최신 기사 댓글 more...





칼럼·연재 많이 본 기사
사회 최근 많이 본 기사
칼럼 최근 많이 본 기사
  최신 기사
11
이명박이 ‘천안함 도박’을 시작했다?
CJ푸드빌, 논스톱 사회공헌 프로젝트 ‘..
나는 왜 세종시 원안 수정을 지지하는가..
천안함 사태의 진실은 무엇인가?
영화/연예
대종상! best,wo..
"올 봄엔 이들처..
‘디파티드’ 아..
故 정다빈 빈소를..
포토뉴스
봄날같은 날씨
물길이 쏟아져 산..
'인류 멸망 그 후..
멀쩡한 집기 버린..
↓ 메뉴박스 열기/닫기 ↑  대기기사 목록보기
민주통신소개 | 개인정보보호정책 | 메일수집거부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기사제보 | 로그인 | 기사쓰기 | 편집자에게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7-20번지 원정빌딩 10층 ⓒ 2000-2006 민주통신 All rights reserved. Contact us.